오늘도 웃는 하루 되셨나요?^^

웃으면 웃을 일이 생긴다고 하잖아요~

날도 덥고 짜증스러운 일도 많이 생기겠지만

우리 늘 스마일해요~^^

 

어렸을때 살림이 넉넉치 않아 근사한 음식을 먹지 않아도

엄마가 해주셨던 김치부침개에 행복했던 기억이 납니다

 

비오는 날은 꼭 김치전을 해주셨거든요~^^

 

그러고보니 엄마가 제가 잠깐 해외에 나가있을때

김치가 먹고싶다는 말을 듣고 화물로 보내주시기도 하셨지요!!

그땐 몰랐는데 정말 죄송하고 고마운마음이 들어요

 

 

김치전의 생명은 바로 김치의 맛이지요

 

겨울전에 담궈둔 김치로 한해를 보냈었는데요~

이런 김치는 한해 귀한 양식이 되지요

한국인에게 없어서는 안될 김치!

그럼에도 김장담글 여유비용이 없어 담그지 못하는 이웃들이 많습니다.ㅠㅠ

그래서 국제위러브유 운동본부에서는 정기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김장 사랑나누기를 해왔습니다.

 

 

이렇게 담궈진 김치는 서울,경기 지역에

독거노인,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곳,

다문화가정등 필요한 곳곳에

겨우내 요긴한 양식이 된답니다~

 

여름이라 백김치,물김치,열무김치...
해놓으면 국수말아 먹기 넘 좋더라구요~


도전해보고싶은데 해봐서 맛나면 포스팅도하고 

이웃들과 나눠먹어야겠어요~^^

건투를 빌어주세용~*ㅎㅎ

 


 

김치 담그는게 보통 힘든게 아니라고하던데요..

정성들인 김장김치로 이웃에게 희망,위로를 준

국제위러브유 응원합니다^^*

 

 

 

 

 

 

Posted by 나나1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기억너머 2017.08.17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치먹고 힘내야겠어요^^

  2. 초아사나래 2017.08.21 2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정엄마 손맛이 많이 생각나는 그 시기가 된것 같아요~
    엄마손맛같이 사랑으로 버무린 김치로 이웃사랑 실천하는 위러브유입니다^^

    • 나나112 2017.11.01 2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엄마의 사랑이 듬뿍담긴 김장김치가 먹고싶어지네요~어느덧겨울이되어 찬바람이부니 국제위러브유의 김장봉사소식이 또들리겠어요^^

  3. 곳곳이 2018.01.10 1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마한테서 귀한 사랑 받으셨네요
    그래서 김치에 더 마음이 가는것도 맞겠죠? 한국인들에게 김치는 엄마의 사랑과 직결되는 음식임에는 분명합니다 ^^
    위러브유의 사랑도 그렇게 시작된 거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블로그 이미지
나나112

공지사항

Yesterday5
Today0
Total25,976

달력

 « |  » 2022.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글 보관함